파주, 장마철 대비 폐수 정화 방류시설 특별점검
파주, 장마철 대비 폐수 정화 방류시설 특별점검
  • 김순기 기자
  • 승인 2022.07.03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파주시는 이달 한달간 관내 돼지 농가 중 폐수 정화 방류 시설 전체(27개소)를 대상으로 특별점검에 나선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장마철을 앞두고 축사 주변의 수질오염 예방을 위해 마련했으며, 시는 합동점검반(3개반 4명)을 편성해 처리시설(정화시설)의 적정 가동 여부, 가축분뇨 무단 방류 여부, 가축분뇨(퇴비) 야적 방치 여부,정화시설의 방류수 수질기준 준수 여부 등을 점검한다. 또 점검 대상 외 농가에 대해서는 악취 등 환경민원 발생 즉시 현장 점검을 통해 가축분뇨시설 관리기준 준수 여부를 확인한다.

시는 이번 점검을 통해 환경오염을 사전에 예방하고 가축사육 운영자의 축사 관리능력을 향상시킬 방침이다.

김종래 동물자원과장은 “가축분뇨는 유기물과 질소·인 등 영양염류 성분이 높아 하천으로 유출될 경우 심각한 수질오염을 유발하는 만큼, 축산농가에서는 자체 점검 및 퇴비 적정 관리를 통해 청정한 축산환경 조성에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koko587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