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대통령, '사의표명' 김창룡 경찰청장 사표 수리 보류
윤대통령, '사의표명' 김창룡 경찰청장 사표 수리 보류
  • 김가애 기자
  • 승인 2022.06.27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식 사표 내면 법 절차 따라 처리
김창룡 경찰청장이 27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브리핑룸에서 사의 표명 관련 입장을 밝힌 후 청사를 나서며 취재진의 질문세례를 받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김창룡 경찰청장이 27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브리핑룸에서 사의 표명 관련 입장을 밝힌 후 청사를 나서며 취재진의 질문세례를 받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김창룡 경찰청장의 사표 수리를 보류한 것으로 전해졌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김 청장이 정식으로 사표를 내면 법이 정한 절차에 따라 처리할 방침이다. 

김 청장은 아직 공식적으로 의원면직서를 제출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윤 대통령은 이날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차 스페인 마드리드로 출국한 만큼 즉각 수리도 어려워 보인다. 

한편 김 청장은 이날 오전 경찰청에서 사의 표명 관련 브리핑을 마친 뒤, 휴가를 떠났다. 

행정안전부 경찰 제도개선 자문위원회의 경찰 통제 권고안에 대한 조직 내부 반발, 치안감 인사 번복을 둘러싼 윤석열 대통령의 '국기문란' 공개 비판 이후 나흘 만이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