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 2030청년들, 장재철 시장 후보 선거캠프 찾아 지지선언
시흥 2030청년들, 장재철 시장 후보 선거캠프 찾아 지지선언
  • 송한빈 기자
  • 승인 2022.05.25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후보선거사무실제공
(사진=후보선거사무실 제공)

경기도 시흥 지역 2030세대 일부 청년들이 지난 24일 장재철 국민의힘 시흥시장 후보 선거캠프를 방문해 청년정책 제안과 장재철 후보 지지선언을 했다고 25일 밝혔다.

국민의힘 예비경선과 후보 확정 과정을 통틀어 시흥 2030 청년들의 첫 지지선언인 셈이다.

이날, 캠프를 찾은 청년들은 “발전이 뒤처지고 있는 시흥이 창피해 다른 지역에 살고 있다고 한 적도 있었다”며 시흥이 바뀌기를 바라는 마음을 장 후보에게 전했다. 이에, 장 후보는 “저도 태어나고 자란 고향이 시흥입니다.”로 말문을 시작하면서 청년들의 마음을 충분히 공감하고 자랑스러운 시흥으로 발전시키는 것이 인생의 최우선 목표이자 시흥시장에 출마한 이유라며 청년층의 적극적 투표참여와 지지를 호소했다.

또한, 시흥의 청년층을 위한 공약으로는 △청년재단 설립 추진 △청년 주택 임대차보증금 이자지원 △청년 교통비 지원 확대 △청년문화거리조성(청년쉐프골목, 카페의거리, 시흥단길등) △대형서점 입점을 통한 도서구입비 지원 △자전거 전용도로 정비 및 시흥형 자전거(가칭 “타시흥”)대여 △군입대 청년대상 상해보험가입 등을 주요 정책으로 추진할 예정이며, 지속발전시키기 위해 시장 직속으로 청년정책과를 배치할 것임을 약속했다.

이와 함께 장 후보는 시흥을 교육특별시로 만든다는 목표를 가지고, 미래형 인재 양성의 요람의 도시가 되기 위해선 지역 편중된 지금의 시흥의 학군문제를 해결해야만 극복이 가능하다며, 신도시의 부족한 초·중·고를 신규로 설립하는데 직접 발 벗고 나서기로 하였으며, 시흥과학고등학교와 시흥외국어고등학교, 경기국립대학교 등을 유치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기로 하였다.

장 후보 측은 얼마 전 무소속 이연수 후보와의 단일화, 2030 청년들의지지 등 호재가 계속되고 있는 분위기를 발판삼아 지지세가 상승할 것을 내심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시흥/송한빈 기자

hbso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