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울산공장 폭발 사고로 1명 사망·9명 중경상… 10시간째 진화중
에쓰오일 울산공장 폭발 사고로 1명 사망·9명 중경상… 10시간째 진화중
  • 한성원 기자
  • 승인 2022.05.20 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19일 오후 8시51분경 울산 울주군 온산공단 에쓰오일 울산공장에서 폭발 화재사고가 1명이 사망하고 9명이 부상을 당했다.

소방당국은 관할 소방서와 인접 소방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와 화학 차량 등 56대를 동원해 20일 오전 7시 현재까지 10시간 넘게 진화 작업 중이다.

사고는 알킬레이션(부탄을 이용해 휘발유 옥탄값을 높이는 첨가제) 추출 공정에 사용되는 부탄 압축 밸브 정비 작업을 하던 중 폭발이 발생해 화재가 이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당시 작업에는 에쓰오일 관계자 14명, 협력업체 직원 11명, 경비업체 직원 1명 등 모두 26명이 투입됐던 것으로 파악됐다.

[신아일보] 한성원 기자

swha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