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 세계 여성의 날 맞아 '여성작가 도서' 기획전
예스24, 세계 여성의 날 맞아 '여성작가 도서' 기획전
  • 권나연 기자
  • 승인 2022.03.09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지니아 울프·제인 오스틴 등 대표 여성 작가 작품 '다채'
(사진=예스24)
(사진=예스24)

예스24가 3월 8일 '세계 여성의 날'을 기념해 오는 31일까지 '세계 여성의 날 기념 기획전'을 오픈하고 단독 기획 도서와 함께 국내 대표 여성 작가 12인의 추천 도서를 선보인다.

9일 예스24에 따르면 '세계 여성의 날 기념 기획전'을 통해 독자들과 함께 '여성의 날'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도록 세계 여성의 날 기념 단독 도서 상품 4종을 준비했다.

특히 이번 기획전 도서는 새로운 표지 디자인으로 특별판을 출간하는 예스24의 '예스 리커버' 프로젝트와, 오랫동안 또는 한 번도 국내에 소개되지 않은 책을 새롭게 출판하는 '그래제본소' 북펀딩 프로젝트를 통해 출간돼 예스24에서만 만나볼 수 있다.

이번 기획전을 통해 소개하는 단독 도서 상품은 '명랑한 은둔자', '앤의서재 여성작가 클래식' 3종 세트, '선창은 언제나 나의 몫이었다', '실비아 플라스 시 전집'과 '벨자'로 여성의 삶이 담긴 작품들로 구성됐다.

'명랑한 은둔자'는 여성 작가 캐럴라인 냅이 소중한 관계를 통해 자기 앞의 고독을 외면하지 않았던 삶을 이야기하는 에세이로, 지난 2일 여성의 날 기념 특별 예스 리커버 에디션으로 출간돼 한정 판매 중이다.

예스24 '그래제본소'를 통해 펀딩 중인 '앤의서재 여성작가 클래식'은 여성이 글로 자신의 생각을 전하는 행동이 저항받던 시대적 어려움을 딛고 대작을 남긴 여성 문학가 버지니아 울프, 제인 오스틴, 메리 셸리의 대표작 '자기만의 방', '오만과 편견', '프랑켄슈타인' 총 3종으로 이뤄졌다.

제주 4·3 격동의 시대 속에서 자신의 해방을 찾아가는 여성 운동가 김진언의 생애를 생생하게 담은 '선창은 언제나 나의 몫이었다'와 함께, 오직 문학으로만 불멸을 꿈꾼 '반항하는 시인' 실비아 플라스의 시 세계를 조명하는 '실비아 플라스 시 전집'과 유일한 소설 '벨자' 단독 리커버 또한 '그래제본소' 펀딩을 통해 선보이는 예스24 단독 도서 상품이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국내 대표 여성 작가 12인이 세계 여성의 날을 기념해 도서를 직접 추천하고, 독자들에게 메시지를 전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기획전에 참여하는 여성 작가 12인은 황모과, 이수안, 최은영, 박서련, 박보나, 김혼비, 심채경, 켈리 최, 김미경, 하미나, 권김현영, 한성희 작가로 인터뷰 전문은 예스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kny062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