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올해 축산 경쟁력 강화에 1015억원 투입
경북도, 올해 축산 경쟁력 강화에 1015억원 투입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2.01.24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 가능한 친환경 스마트 축산 구현 등 69개 사업 추진

경북도는 올해 탄소중립 등 환경변화에 대응해 경쟁력 있고 지속 가능한 친환경 스마트 축산 구현과 축산업 친환경에너지 전환 및 기반시설 구축을 통한 지역 축산업 육성을 위해 총 69개 사업에 1015억원을 투입한다고 24일 밝혔다.

지금까지 추진하고 있는 가축개량과 축산시설 개선에도 지속해서 지원을 이어간다.

특히 올해는 유전체분석, 수정란이식 확대로 한우농가 생산성을 고도화하고 저능력우 도태 유도로 한우가격 안정을 위한 선제적 수급대책을 추진한다.

또 데이터 기반 최적 사양관리, 자동화 축사 보급을 확대하고 정부의 그린뉴딜 및 탄소 중립정책에 발맞춰 맞춤형 축산악취 개선, 저메탄사료개발, 가축분뇨에너지화 등 축분 처리방식을 다양화하는데 집중 투자한다.

먼저 축사시설 개선과 미래형 축산업 기반 조성 확대를 위해 축사시설 현대화사업 312억원, 축산분야 ICT 융복합 확산사업에 115억원을 지원한다. 또 가축개량과 사육기반 안정화를 위해서 한우개량 28억원 , 불량모돈 갱신 18억원, 우수 기자재 및 폭염 피해 방지 122억원, 가축재해보험 50억원, 낙농가 경영 안정을 위한 학교우유 급식 및 낙농기자재 75억원 등을 지원한다.

또한 조사료 생산 이용 확대로 사료 자급기반 구축 및 생산비 절감을 위해서 조사료 생산용 사일리지제조·종자구입·품질관리·기계장비 93억원, 전문단지 조성용 사일리지제조·종자구입·퇴액비 26억원을 지원한다.

더불어 가축분뇨 적정처리로 깨끗한 축산환경, 지속가능한 축산을 만들기 위해서 가축분뇨 퇴액비살포비·축산악취개선·악취측정ICT기계장비·친환경악취저감제 등 8종 269억원을 지원한다.

신규 사업으로 저능력 미경산우 비육지원 12억원, 양돈 출하선별기 3억원, 폐사축처리기 33억원, 축분고체연료에너지전환실증사업 16억원 등을 추진한다.

이정아 도 축산정책과장은 “축산업이 국민경제의 중요한 산업으로 성장했으나, 악취와 환경오염으로 지역주민과의 사회적 갈등이 심화되고 있다”며, “함께 공존하고 더불어 발전하는 이에스지(ESG)경영을 축산에 도입해 도민과 함께하는 축산업 기반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경북도/김용구 기자

yg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