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건천 제1일반산업단지 내 ‘완충저류시설’ 설치사업 착공
경주시, 건천 제1일반산업단지 내 ‘완충저류시설’ 설치사업 착공
  • 최상대 기자
  • 승인 2022.01.16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단지 내 오염수 유출사고 발생시 오염수가 하천 유입되는 것 방지하기 위한 안전시설
사업비 72억 투입돼 900㎥ 규모로 12월 준공

경북 경주시는 산업단지 수질오염사고를 근원적으로 예방하기 위해 건천 제1일반산업단지 내 완충저류시설 설치사업을 착공했다고 16일 밝혔다.

완충저류시설은 산업단지 등 공장 밀집지역에서 오염수 유출사고가 발생할 시, 이 오염수가 바로 하천으로 흘러가는 것을 막기 위한 환경오염사고 대비 안전시설이다.

72억원(국비 5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설치되는 완충저류시설은 900㎥ 규모로 12월에 준공 예정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완충저류시설에 모인 오염수는 화천공공하수처리장과 연계돼 처리될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완충저류시설이 완공되면 건천 일반산업단지에서 화재 등 돌발상황시 유해 오염수의 하천 유입을 방지할 수 있다”며, “공공수역 수질 보전을 위한 노력을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choisang88@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