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대전 유성구에 'IBK창공 대전' 개관
기업은행, 대전 유성구에 'IBK창공 대전' 개관
  • 배태호 기자
  • 승인 2022.01.11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기기·바이오 치료제, 블록체인 등 25개사 선정
투·융자 금융서비스 및 멘토링·컨설팅, IR, 판로 등 지원
(사진=IBK기업은행)
11일 대전광역시 유성구 엑스포타워에서 열린 'IBK창공 대전' 개소식에서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왼쪽부터), 허태정 대전시장, 고승범 금융위원장, 이원욱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 강병삼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IBK기업은행)

기업은행이 다섯 번째 창업육성플랫폼 'IBK창공 대전'을 11일 오픈했다.

IBK창공은 창업기업이 성공적인 사업모델을 구축할 수 있도록 투·융자 금융서비스와 멘토링·컨설팅, IR, 판로개척 등 비금융서비스를 지원하는 창업육성플랫폼이다. 

이날 오픈한 'IBK창공 대전'은 대전시 유성구 엑스포타워에 들어섰다.

기업은행은 개소식에 앞서 IBK창공 대전 혁신 창업기업 25개사(社)를 최종 선발했다. 선발 기업은 의료기기, 바이오 치료제 등 건강‧진단(36%)분야와 신사업 플랫폼, 블록체인 기반 인증 서비스 등 지식서비스(16%) 분야가 주를 이뤘다. 진단평가를 통한 기업분석으로 기술 수준 및 투자유치 단계를 파악해 맞춤형 솔루션이 지원된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연구기관, 대학, 기업, 우수 인재들이 모여 있는 대덕연구개발특구에 기술기반 혁신기업을 적극 지원하고자 창공 개소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IBK창공 대전' 혁신 창업기업 성장지원에는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이 함께 참여한다. 두 기관은 사무공간, 투자유치를 위한 데모데이, 국내외 판로개척 등의 지원을 함께할 예정이다.

기업은행은 대덕연구단지 내 기술기반 창업기업 스케일업을 위해 매년 2000억씩 향후 5년간 1조원 이상의 금융지원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기업은행은 이날 개소식 행사에서 KDB산업은행,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과 함께 지역창업 생태계 고도화를 위한 협약식도 가졌다.

기업은행이 출자한 100억을 포함한 총 300억 규모의 '지역 혁신 창업 펀드'를 조성해 우수한 인재들이 지역에서 더 많은 창업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아울러 기업은행은 앞으로도 1조5000억원 규모의 모험자본을 공급해 500개의 창공기업을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bth7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