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진, 윤석열 선대위직 사의 표명…"정권교체 위해 백의종군"
조수진, 윤석열 선대위직 사의 표명…"정권교체 위해 백의종군"
  • 권나연 기자
  • 승인 2021.12.21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준석 상임선대위원장직 사퇴 선언 4시간여 만에 결정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는 조수진 의원.(사진=연합뉴스)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는 조수진 의원.(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조수진 최고위원이 21일 “국민과 당원께 죄송하다”며 윤석열 대선 후보의 중앙선거대책위 직책을 내려놓겠다는 의사를 표명했다. 선대위 지위체계를 놓고 대립한 이준석 대표가 상임선대위원장직 사퇴를 선언한 지 4시간여 만이다.

조 최고위원은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이 시간을 끝으로 중앙선대위 부위원장과 공보단장을 내려놓는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정권교체를 열망하는 국민과 당원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정권교체를 위해 ‘백의종군’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조 최고위원은 윤 후보의 선대위 지휘체계를 놓고 이준석 대표와 정면 충돌했다.

전날 열린 선대위 비공개 회의에서 그는 이 대표에게 “내가 왜 대표 말을 듣나”며 “난 후보 말만 듣는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이에 이 대표는 “상임선대위원장이 아니면 누구 지시를 듣는다는 것이냐”고 언성을 높이며 대립각을 세웠다.

이후 조 최고위원은 이날 이 대표에게 사과의 뜻을 전하기 위해 당 대표실을 찾아 1시간30분 가량을 기다렸지만 만남은 불발됐다. 이 대표가 곧장 기자회견장으로 향한데 따른 것이다.

이 대표는 오후 4시께 기자회견을 통해 “조수진 어떤 사과도 받아들일 생각 없어”며 “선대위 내 모든 직책을 내려놓고 당 대표로서 당무를 성실히 하겠다”며 상임선대위원장직 사퇴를 선언했다.

kny062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