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준, 구광모 보유 LX지분 확보…LG와 완전 계열분리
구본준, 구광모 보유 LX지분 확보…LG와 완전 계열분리
  • 송창범 기자
  • 승인 2021.12.14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본준 (주)LX홀딩스 회장.[사진=LX]
구본준 (주)LX홀딩스 회장.[사진=LX]

구본준 LX 회장이 구광모 LG 회장 보유 LX홀딩스 지분을 확보했다. LG와의 완전 계열분리를 위한 수순이다.

LX홀딩스는 14일 구본준 회장이 보유 중인 ㈜LG 지분 4.18%를 시간외매매(블록딜)로 외부에 매각했다고 밝혔다. 이 매각 금액을 활용해 구광모 ㈜LG 대표 등이 보유한 ㈜LX홀딩스 지분 32.32%를 매수했다.

이번 거래를 통해 구본준 회장은 LX홀딩스 지분 총 40.04%(기존 지분 7.72% 포함)를 보유하게 됐다. LX홀딩스의 최대주주로서 LX그룹의 독립경영 기반을 갖추게 됐다.

또한 구본준 회장은 금번 매각 과정에서 고(故) 구인회 창업회장부터 이어져 온 LG의 사회공헌활동에 동참하기 위해 ㈜LG 지분 1.5%를 LG연암문화재단, LG상록재단, LG복지재단 등 3개의 LG공익법인에 나눠 기부했다.

이에 따라 구본준 회장의 ㈜LG 보유 지분은 종전 7.72%에서 2.04%로 줄어들었다. 또 구본준 회장 일가가 보유한 ㈜LG 주식의 지분까지 모두 합하면 2.96%로 공정거래법상 계열분리 기준인 동일인 관련자 지분 3% 미만을 충족하게 됐다.

LX홀딩스 관계자는 “이번 LX와 LG의 지분정리를 통해 계열분리 요건이 충족됐다”며 “향후 두 그룹은 공정거래위원회에 계열분리를 신청하는 등 계열분리를 위한 절차를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kja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