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간편투자 앱 '오투'서 최대 12달러 지원
삼성증권, 간편투자 앱 '오투'서 최대 12달러 지원
  • 홍민영 기자
  • 승인 2021.12.07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 계좌 개설 고객 선착순 5만명 대상
(자료=삼성증권)
(자료=삼성증권)

삼성증권이 해외주식 소수점 주식 매매 서비스 오픈에 맞춰, 간편투자 앱 '오늘의 투자'에서 최대 12달러를 지원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 이벤트는 삼성증권 오늘의투자(오투)에 신규로 계좌를 개설한 고객 중 선착순 5만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오투에서 최초 신규 계좌를 개설하고 해당 이벤트를 신청하면 가입 축하 거래 지원금 10달러를 제공하는 이벤트와 소수점 주식 약정 후, 이벤트를 신청한 고객 중 선착순 15만명에게 2달러를 지원하는 이벤트 두 가지가 있다.

삼성증권의 해외주식 소수단위 거래서비스는 지난달 29일부터 오투에서 서비스 중이며, 모바일앱 '엠팝(mPOP)'과 HTS에서는 내년 1분기에 관련 서비스가 적용될 예정이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미국 주식은 주당 한화로 100만원이 넘어가는 종목들이 많은데, 소수단위 매매를 통해 고가 종목 매수에 대한 부담이 낮아져 '서학개미'의 투자 경험이 확대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증권은 해당 이벤트와 함께 해외주식 거래 경험이 없었던 고객을 대상으로 최대 100달러를 지원하는 '해외주식 백불로' 이벤트도 오는 31일까지 진행한다.

hong9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