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현대트랜시스 협력사에 '공동 프로젝트' 보증
신보, 현대트랜시스 협력사에 '공동 프로젝트' 보증
  • 배태호 기자
  • 승인 2021.12.06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중견기업 17개사에 총 377억원 규모 지원
(자료=신아일보DB)
(자료=신아일보DB)

신용보증기금은 현대트랜시스 '미래 모빌리티 핵심기술 선도 및 수출확대 프로젝트' 협력기업에 '공동 프로젝트 보증'을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미래 모빌리티로 주목받는 전기차의 구동시스템인 파워트레인과 친환경 기술을 접목한 미래차 맞춤형 좌석시트의 양산 사업이다. 

신보는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중소·중견기업 17개사에 총 377억원 규모의 공동 프로젝트 보증을 지원한다.

신보는 미래차로의 전환 속도가 빨라지는 산업 환경 변화에 자동차 업계가 안정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제공해 정부의 '자동차 부품산업 취약기업 중점지원 대책'에 적극 부응한다는 방침이다.

공동 프로젝트 보증은 대기업 등과 협력기업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프로젝트의 사업성을 평가해 신보가 협력기업에 보증을 지원하는 상품이다. 개별기업의 재무, 신용 위주로 심사하던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공동 프로젝트의 혁신성, 성장성 등을 검토해 지원한다. 신용도가 낮거나 재무비율이 취약한 중·저 신용의 협력기업도 보증지원이 가능하다.

또한, 공동 프로젝트 보증은 대기업 등과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협력기업 간 상생협력을 위한 새로운 방안으로, 대기업 등이 신보의 공동 프로젝트 보증에 참여할 경우 협력기업을 위한 간접금융지원 제도의 도입으로 인정된다.

신보 관계자는 "이번 공동 프로젝트는 참여기업 중 중견기업의 비중이 높아지는 등 프로젝트 규모가 확대되어 현재까지 진행된 총 6번의 공동 프로젝트 보증 중 가장 큰 규모"라며 "신보는 향후에도 프로젝트의 원활한 수행을 위해 중소‧중견기업을 가리지 않고 프로젝트 기여도가 높은 기업을 중심으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bth7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