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과원, 세대융합형 창업서포터즈 최종성과 보고회 성공적
경기도-경과원, 세대융합형 창업서포터즈 최종성과 보고회 성공적
  • 임순만 기자
  • 승인 2021.12.01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은 청년창업자와 고경력의 퇴직자 간 세대융합형 일자리 창출사업인 ‘세대융합형 신중년 창업서포터즈’ 사업 최종성과보고회를 지난달 30일에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1일 밝혔다.

2018년부터 시작된 세대융합형 신중년 창업서포터즈 사업은 퇴직자는 연륜과 경험을 전수하고, 청년 창업가는 이러한 노하우를 배워 보다 효과적인 창업활동을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회공헌형 일자리창출 사업이다.

올해에는 청년창업기업 30개사가 고용 인력의 인건비 지원을 받았으며, 60명의 퇴직컨설턴트가 청년창업기업의 컨설턴트로서 활동하였다. 또한 청년창업기업을 통해 신규고용 80명, 매출41억, 특허 17건, 인증11건, 상표 및 상표권 등록 33건 등의 성과를 달성했다.

지난 11월30일에는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컨퍼런스홀에서 2021년 한 해동안 신중년 창업 서포터즈 사업에 참여한 창업기업의 최종성과보고회를 개최해 그 동안의 활동 스토리가 담긴 기업성과 전시와 데모데이를 진행하였다.

특히 이번 데모데이는 30개사 중, 평가를 통과한 10개팀에게 IR 피칭교육을 진행하였으며, 최우수상 수상 기업인 와이크로우에는 상금 200만원, 우수상을 수상한 달당, 케이스타일허브는 각 150만원, 3개 기업에 컨설팅을 진행한 서포터즈 6인에게는 각 80만원의 우승상금을 수여했다. 

sml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