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더현대서울 천장 붕괴…경상자 3명 발생
여의도 더현대서울 천장 붕괴…경상자 3명 발생
  • 박성은 기자
  • 승인 2021.11.29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층 속옷매장 사고…"안전엔 이상 없다"
여의도 더현대서울 백화점의 한 입구. [사진=박성은 기자]
여의도 더현대서울 백화점의 한 입구. [사진=박성은 기자]

서울 여의도 ‘더현대서울’ 백화점의 한 매장 천장이 붕괴되면서 3명의 경상자가 발생했다.

29일 소방과 현대백화점에 따르면, 이날 오전 여의도 더현대서울 3층 속옷 매장 내 천장 일부가 무너졌단 신고가 접수됐다. 천장 석고보드가 탈락되며 발생한 이 사고로 직원 3명이 경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직원 3명은 가벼운 경상을 입었다”며 “(사고 접수 직후) 안내방송을 진행했고 안전엔 이상이 없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 여의도 더현대서울은 올 2월 문을 열었다.

parks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