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P파리바카디프생명, 대출금 대신 갚아주는 '대출 보장보험' 출시
BNP파리바카디프생명, 대출금 대신 갚아주는 '대출 보장보험' 출시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11.15 2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헬스케어 서비스 'MY건강나이'로 건강관리까지 제공
(사진=BNP파리바카디프생명)
(사진=BNP파리바카디프생명)

BNP파리바카디프생명이 대출상환 보장에 건강관리 혜택을 더한 '건강하면 더좋은 대출안심 보장보험(무)'을 출시하고, 첫 헬스케어 서비스 'MY건강나이'를 선보였다고 15일 밝혔다.

건강하면 더좋은 대출안심 보장보험은 예기치 못한 보험 사고 시 보험회사가 남은 대출금을 대신 갚아주는 보험상품이다. 

이 보험은 만 19세부터 65세까지 가입할 수 있다. 사망을 보장하는 주계약 외에도 특약을 통해 암과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고도후유장해 등을 대비할 수 있다. 40세가 가입할 경우, 주계약 보험료 10% 할인율(실제나이-건강나이가 4세 초과)을 적용하면 월보험료는 남자 2만7810원, 여자 1만8000원이다(주계약 보험 가입금액 1억원, 20년 만기, 전기납, 월납).

아울러 MY건강나이 서비스를 통해 고객의 건강관리까지 돕는다. 

MY건강나이 서비스는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등록된 고객의 최신 건강검진 정보를 분석해 고객의 건강 상태를 이해하기 쉽게 알려준다. 주민등록상 나이가 동일한 사람들과 비교한 '건강나이'를 계산해 최대 10%까지 주계약 보험료를 할인해준다. 또한 운동, 식단과 관련한 맞춤 건강정보로 고객의 꾸준한 건강관리를 돕는다.

BNP파리바카디프생명 직원들로 구성된 애자일 팀은 사내 혁신 프로그램 '아시아 이노베이션 팩토리'를 통해 MY건강나이 서비스의 기획부터 개발까지 직접 참여했으며, 고객의 피드백을 토대로 지속적인 개선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오준석 BNP파리바카디프생명 대표이사 사장은 "이번에 출시된 상품은 대출금을 대신 상환해주는 신용생명보험에 고객의 건강증진을 도모하는 헬스케어 기능을 접목해 고객 혜택을 넓힌 상품"이라며 "특히, 신상품과 함께 첫선을 보이는 MY건강나이 서비스는 건강한 삶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과 필요에 부합하고자 하는 노력의 첫걸음으로, 고객들이 채무 불이행의 위험으로부터 사랑하는 가족과 자산을 지키는 동시에 건강한 생활 관리를 이어 나가는 데에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BNP파리바카디프생명은 건강하면 더좋은 대출안심 보장보험 출시를 기념해 월보험료에 따라 백화점 상품권을 최대 3만원까지 증정하는 가입 감사 이벤트를 내년 1월31일까지 연다.

qhfka718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