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생활보장보험 탄탄하게' 배타적 사용권 획득
삼성생명, '생활보장보험 탄탄하게' 배타적 사용권 획득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10.28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 위험률 4종 및 서비스 독창성과 유용성 인정
(사진=삼성생명)
(사진=삼성생명)

삼성생명이 지난 9월 출시한 '생활보장보험 탄탄하게'가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28일 밝혔다.

생명보험협회 신상품심의위원회는 생활보장보험 탄탄하게가 기존 보험에서 보장하지 않았던 신규 위험에 대한 요율을 개발한 것에 대해 독창성과 진보성을 인정, 6개월 배타적 사용권을 부여했다.

이 상품에서 보험업계 최초로 개발된 신규 위험률 4종은 △무배당예정골다공증질환 발생률 △무배당 예정특정관절병척추염 발생률 △무배당 예정 특정 전신결합조직장애 발생률 △무배당 예정 질병 및 재해 급여 격리실 입원 적용률이다.

이 상품은 업계 최초 피보험자 진단·예방 및 재발 방지 프로그램을 연계해 근골격계 상태별 맞춤형 프로그램을 개발한 것도 독창성과 유용성을 인정받았다.

생활보장보험은 생명보험업계 최초로 장애등급과 관계없이 모든 후천적 장애를 보장한다.

가입 후 장애가 발생해 장애인으로 등록을 완료할 경우 진단자금을 보장한다(최초 1회한). 장애인복지법에서 정한 모든 장애에 해당하며 지체장애, 시각장애, 청각장애, 뇌병변장애 등 총 15종이다.

삼성생명은 작년 생명보험업계 최다인 2건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 올해도 지난 3월 '올인원뇌심보장보험'과 이번 생활보장보험 탄탄하게의 배타적 사용권 획득으로 2건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

송상진 삼성생명 상품팀 상무는 "이번 배타적 사용권 획득으로 우수한 상품개발력을 다시 인정받게 됐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상품을 시장에 출시하면서 상품 경쟁력을 강화해가겠다"고 말했다.

qhfka718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