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중소기업에 최대 2백만 원까지 수출물류비 지원
화성시, 중소기업에 최대 2백만 원까지 수출물류비 지원
  • 강송수 기자
  • 승인 2021.09.27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부터 오는 12월10일까지 47개사, 기업당 2회 총 200만원까지

경기 화성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직면한 수출 중소기업을 위해 나섰다.

시는 4월과 7월 두 차례에 걸쳐 관내 중소기업 200개사를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 기업의 92%가 수출물류비 상승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답함에 따라 ‘수출 물류비 지원사업’을 마련했다고 27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관내 중소기업 47개 사로 총 9천 256만 원을 투입해 29일부터 오는 12월 10일까지 업체당 최대 2회, 총 2백만 원을 지원할 방침이다.

세부 지원항목으로는 해상, 항공, 내륙운송비, 국제 특송비로 비용의 80%까지 지원한다.

김석태 기업지원과장은 “물류비 상승으로 발목을 잡힌 기업들의 부담을 조금이나마 줄여 줄 수 있을 것”이라며, “기업하기 좋은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sk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