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 가로림만 갯벌서 해루질하던 40대 여성 숨진채 발견
서산, 가로림만 갯벌서 해루질하던 40대 여성 숨진채 발견
  • 이영채 기자
  • 승인 2021.09.26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사건과 무관, 서산 가로림만 갯벌에서 바지락을 채취하는 도성리 어촌계 회원들 모습.(사진=도성리 박정섭)
사진은 사건과 무관, 서산 가로림만 갯벌에서 바지락을 채취하는 도성리 어촌계 회원들 모습.(사진=도성리 박정섭)

충남 서산 가로림만 갯벌에서 해루질을 하던 40대 여성이 물에 빠져 숨졌다. 

26일 태안해경에 따르면 전날 오전 9시께 서산시 지곡면 중앙리 인근 왕산포 해안에서 실종된 A(경기도, 45)씨가 숨진 채 발견돼 서산의료원으로 이송됐다.

A씨는 지난 24일 밤 늦게 40대 남성 지인과 함께 해변에서 불을 밝히며 해루질을 나간 뒤 보이지 않아 실종 신고 된 상태였다. 

태안해경은 A씨가 갯벌에 깊숙이 들어갔다가 바닷물이 차올라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esc1330@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