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지사, 노인친화도시 찾아 ‘미래 노인정책’ 모색
양승조 충남지사, 노인친화도시 찾아 ‘미래 노인정책’ 모색
  • 김기룡 기자
  • 승인 2021.09.25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 웰파크시티 방문… “노인 행복 충남 만든다”
(사진=충남도)
(사진=충남도)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24일 노인친화정책 모색을 위해 전북 고창 웰파크시티를 방문했다.

25일 충남도에 따르면 이날 방문에서 양 지사는 유기상 고창군수와 이채동 웰파크시티 사장, 이희종 석정웰파크병원 이사장의 안내를 받으며 주택홍보관 모델하우스와 서울 시니어스 고창타워 식당, 운동시설, 석정 웰파크병원과 홀론센터 등을 차례로 살폈다.

양 지사는 “노인 인구 증가는 피할 수 없는 미래이며, 노인들이 행복한 충남을 만들기 위한 노인친화도시 조성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과제”라며 “충남만의 특색 있는 노인친화도시를 만들어 다가오는 미래에 대비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도내 65세 이상 노인 인구율이 19.6%로, 전국에서 여섯 번째로 높은 상황에서 양승조 지사의 이번 방문은 의미가 크다는 평가다. 

한편, 고창 웰파크시티는 은퇴자 등 노인을 위한 건강형 리조트로, 노인친화도시 모범사례로 꼽히고 있다.

150만㎡의 부지에 노인복지주택과 병원, 온천, 골프장, 스포츠센터, 식당 등이 자리 잡고 있다.

노인복지주택의 경우 방마다 비상벨이 설치돼 위급 상황 발생 시 의료진이 곧바로 찾을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춰져 있다.

웰파크병원은 고창을 넘어 광주·전남 지역 환자가 찾을 정도로 노인을 위한 병원으로 명성이 높다.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