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수승대 명칭변경 예고 관련 기관‧단체 의견수렴 간담회 열어
거창군, 수승대 명칭변경 예고 관련 기관‧단체 의견수렴 간담회 열어
  • 신중강 기자
  • 승인 2021.09.24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창 수승대 지정명칭 현행 유지’ 공동건의문 채택
 

경남 거창군은 24일 군청 상황실에서 군수, 군의회 의장, 도의회 의원, 기관·단체장 등 14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창 수승대 명칭변경 예고 관련 기관․단체 의견수렴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간담회에서는 지난 9월6일 문화재청이 거창 수승대를 거창 수송대로 지정명칭을 변경하겠다는 예고에 대응하기 위해 거창군 기관·단체 대표들이 한자리에 모여 현 사안에 대해 의견 및 대응계획을 논의했다.

참석자들은 문화재청이 우리 군과의 사전 의견수렴이나 협의과정도 없이 일방적으로 수승대 명칭 변경 예고를 한 것에 대해 지적하고, 각계각층의 주민의견을 수렴하여 문화재청에 전달할 것을 주문했다.

특히, 이번 간담회에서 거창 수승대 지정명칭 현행 유지를 주장하는 공동건의문을 참석자 전원이 채택하여 거창군 기관·단체의 의견을 문화재청에 건의하기로 했다.

구인모 군수는 “문화재청의 일방적 수승대 명칭 변경 예고가 매우 유감스럽지만, 이번 일을 계기로 거창 수승대가 우리 군에 더없이 소중한 자산임을 다시금 일깨워주는 계기가 됐다”며, “오늘 채택된 수승대 명칭 유지 공동건의문과 주민 의견서를 문화재청에 잘 전달해서 우리 군의 자랑인 수승대 명칭이 유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문화재청의 수승대 명칭변경 예고와 관련해 기관·단체 설명, 언론보도, 문화재청 방문, 주민의견 취합 등 관련 대응 절차를 진행해 왔으며, 오는 27일 공동건의문과 주민 의견서를 문화재청에 제출할 예정이다.

[신아일보] 신중강 기자

shinjk0429@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