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접계약 화이자 백신 284만3000회분 국내 도착
직접계약 화이자 백신 284만3000회분 국내 도착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1.09.20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계약 물량 6600만회분 중 일부
코로나19 백신 접종 모습.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백신 접종 모습. [사진=연합뉴스]

우리 정부가 미국 제약사 화이자와 직접 계약한 코로나19 백신은 20일 국내에 추가로 들어왔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화이자 백신 284만3000회분은 이날 오전 1시40분쯤 LH8408 항공편으로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이 백신은 직계약 물량 6600만회분 중 일부다.

우리나라가 올해 확보한 화이자 백신은 루마니아 정부와 백신 협력으로 확보한 물량까지 합하면 총 6705만회분이다.

직계약 화이자 백신은 매주 정해진 물량이 차례로 들어오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총 700만2000회분, 7·8월에 총 1408만3000회분이 국내에 들어왔다.

9월 들어서는 이날 도착한 물량을 포함해 1130만8000회분이 공급됐다.

화이자 이외 다른 제품을 포함하면 이날까지 들어온 백신 물량은 총 6923만회분이다.

정부가 개별 제약사, 국제기구와 계약하거나 국제협력을 통해 확보한 백신은 모더나, 화이자, 아스트라제네카(AZ), 얀센, 노바백스 5종 총 1억9490만회분이다.

추진단은 “안정적인 백신 공급을 위해 지속적으로 제약사와 긴밀히 협의해 나갈 예정”이라며 “구체적인 공급 일정은 협의 후 신속하게 안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