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구미 상모동 박정희 대통령 생가’ 찾아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구미 상모동 박정희 대통령 생가’ 찾아
  • 이승호 기자
  • 승인 2021.09.18 0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후보 생가 도착(사진=이승호 기자)
윤석열 후보 생가 도착(사진=이승호 기자)
윤석열 후보 생가 참배 길을 막아선 우리공화당 당원들(사진=이승호 기자)
윤석열 후보 생가 참배 길을 막아선 우리공화당 당원들(사진=이승호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가 17일 오전 10시경 경북 구미 상모동 박정희 대통령 생가를 찾았다.

윤 후보가 생가에 도착하자 이른 아침부터 차량을 동원해 우리공화당 당원들이 대거 몰려들어 “보수의 성지인 여기에 윤석열이가 왜 오느냐”면서 윤 후보 참배의 길을 막아섰다.

생가 앞 골목부터 영전 앞까지 필사적으로 가로막는 이들과 길을 열기 위한 경찰 간의 10여분 몸싸움 끝에 겨우 윤 후보는 박정희 대통령, 육영수 여사 영전에 헌화·분향하고 10시30분께 영덕으로 떠났다.

이를 현장에서 지켜본 다수의 시민들은 한 목소리로 “아무리 비가 오고, 길을 막는다고 해도 대통령이 되려고 여기까지 왔으면... ‘박정희 대통령’에 대해’ 그리고 영어의 몸인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과 사면’에 대해’ 한마디는 하고 가는 것이 예의가 아닌가”라며 윤 후보에게 아쉬움을 표했다.

[신아일보] 이승호 기자

lsh6036@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