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ESG위원회 신설…투자 결정·실행 성과 모니터링
롯데케미칼, ESG위원회 신설…투자 결정·실행 성과 모니터링
  • 최지원 기자
  • 승인 2021.09.16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운배 사외이사 위원장 맡아
롯데케미칼 여수공장 전경. [사진=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 여수공장 전경. [사진=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은 경영의사결정에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점을 통합해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이사회 내 ESG위원회를 신설했다고 16일 밝혔다.

롯데그룹은 지난 2020년 VCM(Value Creation Meeting)에서 전 상장사들의 이사회 산하에 ESG위원회를 구성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롯데케미칼 ESG위원회는 ESG경영 전략과 실행 계획 수립 등에 대한 최고 의사결정과정 기구로서 투자 결정·실행 성과 등 모니터링을 시행할 예정이다.

롯데케미칼 ESG위원장은 사외이사인 전운배 덴톤스 리 법률사무소 고문이 맡는다.

위원은 사외이사인 강정원 고려대학교 화공생명공학과 교수, 최현민 법무법인 지평 고문, 남혜정 동국대학교 회계학과 교수, 이영준 롯데케미칼 첨단소재사업 대표가 참여한다.

김교현 롯데케미칼 대표는 “이번에 신설된 위원회는 ESG 관련 각종 현안에 대해 중요한 의사결정 기구의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며 “롯데케미칼은 더욱 적극적인 ESG경영을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fro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