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1년 3개월 만에 노사 단체협약 체결
현대카드, 1년 3개월 만에 노사 단체협약 체결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8.18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카드∙현대캐피탈∙현대커머셜 등 3사 협약 체결 조인식
(왼쪽부터)윤진환 현대카드 기획실장과 김덕환 현대카드 대표이사, 이재진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위원장, 김영주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현대카드지부장이 18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2021년 현대카드 단체협약 체결 조인식'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카드)
(왼쪽부터)윤진환 현대카드 기획실장과 김덕환 현대카드 대표이사, 이재진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위원장, 김영주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현대카드지부장이 18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2021년 현대카드 단체협약 체결 조인식'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카드)

현대카드 노사가 단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로써 현대자동차그룹 금융 3사(현대카드∙현대캐피탈∙현대커머셜) 모두 단체협약을 마무리 짓게 됐다.

이날  현대카드와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현대카드지부(이하 현대카드 노동조합)는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2021년 현대카드 단체협약 체결 조인식'을 진행했다.  

현대카드와 현대카드 노동조합은 지난해 2월 노동조합 설립 후, 그해 5월 최초 교섭을 시작한 이래 1년 3개월 만이다.  

현대카드 노사 단체 협약에 앞서 지난달 2일 현대캐피탈이 금융 3사 중 최초로 노사 단체협약을 체결했다. 같은 달 29일에는 현대커머셜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현대차그룹 금융 3사와 각 사 노동조합이 불필요한 잡음 없이 신속하고 원만한 타결을 이룰 수 있었던 것은 서로가 신의, 성실의 원칙에 따라 상호 존중하며 대화를 통해 교섭에 적극적으로 임했기 때문이다.

이번 단체협약을 통해 소통의 초석을 다진 현대차그룹 금융 3사와 각 사 노동조합은 건전한 노사관계를 확립하고, 보다 발전적인 회사의 미래를 위해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qhfka718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