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 캐릭터 ‘광이·진이’ 굿즈 판매 본격화
광진구, 캐릭터 ‘광이·진이’ 굿즈 판매 본격화
  • 김두평 기자
  • 승인 2021.08.04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구매장 '토이저러스' 입점…온라인 주문제작 가능
(사진=광진구)
(사진=광진구)

서울 광진구가 구 캐릭터 광이·진이 이미지를 활용한 굿즈 판매를 본격 시작했다고 4일 밝혔다. 

광이·진이는 지난해 탄생한 광진구 소셜 캐릭터로, 제3회 '우리동네캐릭터 대상'에서 장려상을 수상했다. 이에 따른 후속 지원사업으로, 토이저러스와 연계한 캐릭터샵인 크림스토어에 입점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구매를 원하는 사람은 매장 내부에 있는 키오스크를 통해 원하는 캐릭터와 물품을 선택하면 되며, 배송까지 받을 수 있다. 판매 제품은 △의류 △폰케이스 △액세서리 △문구류 등으로 다양하다.

지난달 28일 롯데마트 잠실점 내 토이저러스를 시작으로 은평점(29일), 김포공항점(30일)에 순차 오픈했으며, 웹사이트 맹글에서 온라인 주문도 가능하다.

구는 캐릭터에 대한 지적재산권을 제공하는 대신, 제품 판매가의 10%를 정산 받아 구 세외수입으로 처리할 계획이다.

광이·진이 캐릭터는 지난 3월, 지자체 최초로 네이버 OGQ마켓에 출시되기도 했다.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스티커로 제작돼 4개월 간 3만6069건의 다운로드 실적을 기록한 바 있다.

김선갑 구청장은 “캐릭터 상품화를 통해 자연스럽게 광진구를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홍보 수단을 개발해 친근한 구 이미지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dp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