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남 구리시장, 자원재활용 사회적기업과 신규사업 발굴 추진
안승남 구리시장, 자원재활용 사회적기업과 신규사업 발굴 추진
  • 정원영 기자
  • 승인 2021.08.02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뉴딜 적극 실천 지속 가능 성장’ 주도
 

안승남 구리시장은 민선 7기 공약사업 중 하나인 ‘자원재활용 사회적기업 육성사업’을 완료하고 기후변화 위기에 적극 대응하고자 사회적기업과 함께 ‘그린 뉴딜’ 사업을 주도적으로 지원·육성해 나갈 방침이다.

이번 사업은 심각해져 가는 기후변화 위기에 대응하여 버려지는 자원을 재활용하거나 업사이클링(버려지거나 쓸모없는 물건 등에 디자인이나 활용성을 더해 가치를 높이는 일)하는 분야의 산업을 육성하고, 이를 통해 취약계층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새로운 개념의 사회문제 해결 솔루션이다.

시는 이를 위해 그동안 사회적기업 창업 아카데미 운영 시 참여자들과 자원재활용 분야 사업을 창출하고 △자원재활용 예비사회적기업 2개소 지정 △마을공동체 주민 제안사업으로 ‘자원재활용·그린뉴딜’분야 10개팀 선정 △사회적경제 창업오디션에서 ‘자원재활용·그린뉴딜분야’2개팀 선정 등을 완료하고 이들을 대상으로 지원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안승남 시장은 “시민들의 행복 증진과 일자리 확대에 얼마나 기여할 수 있는지가 민선 7기 공약사업의 중요한 성과 척도”라며, “자원재활용 사회적기업 육성사업은 녹색산업 지원을 통해 일자리와 시장을 동시에 창출하는 사업으로, 이를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하여 지속 가능한 「그린 뉴딜, 구리」 실천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앞으로도 9월 개소 예정인 구리시 ‘공동체사회적경제지원센터’ 내에 자원재활용을 사업 아이템으로 하는 예비 창업가에게 창업 공간을 지원하고, 10월 열리는 ‘2021년 경기 공정무역 포트나잇 개막식’에도 ‘그린 뉴딜, 구리’ 운동을 적극 홍보해 나갈 계획이다.

[신아일보] 정원영 기자

 

 

 

wonyoung55@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