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김우진, 충격 속 8강 탈락…양궁 전 종목 석권 무산
[도쿄올림픽] 김우진, 충격 속 8강 탈락…양궁 전 종목 석권 무산
  • 이상명 기자
  • 승인 2021.07.31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쉬워하는 김우진 선수. (사진=연합뉴스)
아쉬워하는 김우진 선수. (사진=연합뉴스)

한국 양궁의 올림픽 두 대회 연속 전 종목 석권이 실패했다.

양궁 간판 스타 김우진(29·청주시청)은 31일 일본 도쿄의 유메노시마공원 양궁장에서 개최한 '2020 도쿄올림픽' 양궁 남자 개인전 8강전에서 대만의 당즈준을 상대로 분투했으나 4-6(28-28 27-29 28-27 28-28 27-28)으로 패해 4강 진출이 좌절됐다. 

앞서 총 4개의 금메달(혼성 단체전 및 남녀 단체전, 여자 개인전)을 목에 건 한국은 남자 개인전까지 우승할 경우 지난 대회인 '2016 리우 올림픽'에 이어 두 대회 연속 전 종목에서 금메달을 획득할 수 있었다. 

vietnam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