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헬로비전, 29일 로컬테인먼트 ‘장윤정의 도장깨기’ 첫 방
LG헬로비전, 29일 로컬테인먼트 ‘장윤정의 도장깨기’ 첫 방
  • 장민제 기자
  • 승인 2021.07.29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윤정·도경완 부부 출연, 전국 숨은 노래 고수 발굴 프로젝트
장윤정의 도장깨기 공식 포스터.[이미지=LG헬로비전]
장윤정의 도장깨기 공식 포스터.[이미지=LG헬로비전]

LG헬로비전은 신규 음악 예능 <장윤정의 도장깨기>를 29일 첫 방송 한다고 밝혔다.

<장윤정의 도장깨기>는 전국의 숨은 노래 실력자를 발굴하고 특별한 무대를 만들어주는 신규 로컬테인먼트 콘텐츠다. 장윤정, 도경완 부부가 메인 MC를 맡았고 트로트 가수 곽지은 씨, 해수 씨가 고정 출연한다. 프로그램은 네 사람이 캠핑카를 타고 지역 곳곳의 노래 고수를 찾아가는 형태로 꾸며진다.

이번 프로그램의 가장 큰 특징은 우리 동네 이웃들이 주인공이 되는 ‘참여형 로컬테인먼트’라는 점이다. 가수의 꿈을 마음 한쪽에 묻어둔 채 평범한 일상을 살아가는 사람들의 무대와 삶 이야기에 집중했다. 노래 고수들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무대를 선보일 수 있도록 장윤정 씨가 선사하는 원 포인트 노래 레슨도 눈여겨 볼 만하다.

직접 프로그램을 기획한 장윤정 씨는 “노래 잘하시는 분들이 우리 주변에 정말 많은데 현실적 제약으로 오디션에 나올 수 없는 분들에게는 기회조차 없다는 점이 아쉬웠다”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노래를 가슴에 품고 사는 분들을 만나 이야기를 나눠보고, 작은 무대를 선물하고 싶다”라고 취지를 밝혔다.

첫 방송에서는 충남 예산의 노래 고수들을 찾아간다. 보증 빚을 다 갚고 가수로서의 새로운 인생을 시작하는 전직 우편배달부부터 △<헤라의 질투>라는 곡으로 인기를 끌었지만 이민을 했다가 꿈을 찾아 다시 한국으로 돌아온 가수 손상미 씨 △가수로서의 꿈을 키우는 딸과 노래는 취미로만 하기를 바라는 아버지 등 세 팀의 무대와 이야기가 전달된다.

프로그램 론칭을 맞아 장윤정 ‘찐팬’들을 위한 특별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LG헬로비전 홈페이지에서 장윤정 씨와 관련된 퀴즈를 맞히면 추첨을 통해 총 50명에게 무선 노래방 마이크(25명), 트로트 라디오(25명) 등을 선물한다. 이 중 10명에게는 장윤정 씨 친필 서명이 들어간 CD도 함께 전달한다.

박현우 LG헬로비전 콘텐츠제작센터장은 “우리 동네 이웃들의 휴먼 스토리와 특별한 무대가 시청자들에게 작은 감동으로 다가가기를 기대한다”며 “지역 기반 미디어 사업자라는 강점을 활용해 참여형 로컬테인먼트 프로그램을 지속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늘 오후 2시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된다. 장윤정, 도경완, 곽지은, 해수 등 출연진과 류복열 LG헬로비전 제작팀 PD가 출연한다. 행사에서는 방송 하이라이트 영상이 공개되며, 출연진과 PD가 이번 프로그램만의 매력과 시청 포인트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