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새드라마 '인간실격' 전도연 감성 포스터 공개…첫 방송 언제?
JTBC 새드라마 '인간실격' 전도연 감성 포스터 공개…첫 방송 언제?
  • 권나연 기자
  • 승인 2021.07.20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배우 전도연이 JTBC 새 드라마 ‘인간실격’ 포스터로 독보적인 감성과 가슴시린 서사를 예고했다. 

JTBC 10주년 특별기획 ‘인간실격’ 측은 20일 진한 울림을 안기는 전도연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포스터 속 전도연의 쓸쓸하고 아련한 눈빛에 담긴 가슴 시린 서사는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며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드라마 ‘인간실격’은 인생의 내리막길 중턱에서 문득 ‘아무것도 되지 못했다는 것’을 깨닫는, 빛을 향해 최선을 다해 걸어오던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아무것도 되지 못한 채 길을 잃은 여자 부정(전도연 분)과 아무것도 못될 것 같은 자신이 두려워진 청춘 끝자락의 남자 강재(류준열 분), 격렬한 어둠 앞에서 마주한 두 남녀가 그리는 치유와 공감의 이야기를 밀도 있게 풀어낸다.

전도연이 맡은 대필작가 ‘부정’은 최선을 다해 걸어왔으나 인생의 내리막길 위에서 실패한 자신과 마주하며 삶의 이유를 잃어버린 여자다.

투명 인간이라도 된 듯 존재감 없는, 자질구레한 고통을 끌어안고 살아가는 부정을 통해 깊은 울림을 선사할 전망이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부정’의 캐릭터 포스터와 티저 영상은 기대감에 불을 지핀다. 부정의 형용할 수 없는 고독과 슬픔, 고통과 좌절을 단 한 컷에 녹여낸 캐릭터 포스터는 전도연의 저력을 확인시켜 준다. 차분하게 가라앉은 얼굴과 무기력하고 초점 없는 눈빛에서는 부정의 녹록지 않은 인생이 엿보인다.

자신 앞에 드리운 어둠 속에서 그저 묵묵히, 겨우 버티고 서있는 듯한 부정의 모습은 위태롭기까지 하다. 여기에 ‘아내, 며느리, 딸 그리고 대필작가 그 속에 나는 없었습니다’라는 문구는 그의 내면을 가득 채운 상실감과 공허함을 함축하며 궁금증을 더한다.

드라마 ‘인간실격’ 제작진은 “‘부정’은 상실과 불안, 공허와 고독 등의 폭넓은 감정을 오가는 인물이다. 내면의 감정을 세밀하게 표현해야 하는 만큼 전도연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다”라며 “가슴 깊숙이 스며드는 진한 감성과 현실 공감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배우 전도연과 류준열이 호흡을 맞춘 JTBC 10주년 특별기획 ‘인간실격’은 오는 9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kny062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