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동두천 등 주한미군 장병·가족 37명 집단감염
경기 동두천 등 주한미군 장병·가족 37명 집단감염
  • 한성원 기자
  • 승인 2021.07.10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경기 지역 주한미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왔다.

10일 주한미군에 따르면 지난 5일부터 장병과 가족 등 주한미군 관계자 37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기 동두천 미군기지인 캠프 케이시에서 미군 21명과 카투사 3명 등 24명이 확진됐다.

평택 캠프 험프리스 소속 미군 1명과 한국인 노동자 2명도 감염됐다.

이 밖에 오산공군기지 미군 4명, 동두천의 또 다른 미군기지 캠프 호비 미군 1명, 성남 미군기지(K-16) 소속 미군 3명과 가족 2명이 각각 확진됐다.

swha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