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전국 최초 ‘스쿨존 시설물 지침’ 만든다
안산, 전국 최초 ‘스쿨존 시설물 지침’ 만든다
  • 문인호 기자
  • 승인 2021.06.23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리실태 성과감사 보고회 통해 지침 마련키로 결정

경기도 안산시는 성과감사를 통해 전국 최초로 ‘안산시 어린이 보호구역(스쿨존) 시설물 설치 및 관리 지침’을 제정하기로 하고 어린이 보호구역 안전성을 한층 더 높여나간다고 23일 밝혔다.

시는 지난 2~3월 관내 어린이 보호구역 185개소를 대상으로 시설물 유지관리 실태 점검을 벌인 결과, 관련 규정 미비로 어린이 보호구역마다 일관성 없이 시설물이 설치되고 있는 점을 파악하고 이같은 지침을 마련키로 했다.

지난 22일 시는 경찰 등이 참석한 가운데 어린이 보호구역 시설물 유지관리 실태에 대한 성과 감사 결과 보고회를 개최하고 이러한 방안을 결정했다.

앞서 진행한 점검은 어린이 보호구역 내 시·종점 안내표지와 노면표시 등 정보제공 실태와 미끄럼방지포장과 과속방지턱 등 안전시설 실태에 대한 성과감사로 마련했다.

시는 앞으로 일관성 없이 설치된 안전시설물을 지침에 따라 통일시켜 나가기로 했으며, 점검 과정에서 일부 어린이 보호구역에 시점표지와 해제표지, 노면표시 등 일부 안전시설이 설치되지 않은 점을 파악하고 관할 경찰서와 협의해 체계적으로 안전시설을 증설하기로 했다.

‘어린이 보호구역 시설물 지침’은 올해 기술·안전 분야의 적발이나 지적 위주의 감사 관행을 지양하고 정책의 성과를 분석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성과 감사를 도입한 첫 성과로, 사립유치원과 어린이집, 안산시민협치협의회 등과 면담 및 현장 점검을 함께하여 시민의 목소리를 반영했으며,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시민감사관이 참여해 감사의 질을 한층 높였다.

윤화섭 시장은 “어린이 보호구역에 일관성 있게 교통안전시설물을 설치하게 되면 운전자와 보행자가 보호구역을 쉽게 인지해 주의를 기울 일 수 있고, 안전성을 더욱 담보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mih2580@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