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시, ‘명품대구경북박람회’ 우수자치단체 선정
고령시, ‘명품대구경북박람회’ 우수자치단체 선정
  • 신석균 기자
  • 승인 2021.06.23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요정책·먹을거리·볼거리 등 홍보…시민 ‘큰 호응’

경북 고령군은 지난 21일부터 3일간 대구 EXCO에서 열린 ‘2021 명품대구경북박람회’에서 우수자치단체로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우수자치단체 선정은 박람회 기간 중 관객호응도, 컨텐츠의 적절성 등을 기준으로 결정됐다.

‘명품대구경북박람회’는 대구·경북 지방자치단체와 교육행정기관 등 30여개 기관이 참여해 주요사업과 정책, 관광·축제, 산업, 교육, 지역 농·특산물 등을 홍보하는 자리로 지역별 주요정책과 먹을거리, 볼거리를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행사이다.

이번 박람회에서 군은 민선 7기 군정 역점정책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춰 가족과 함께하는 SAFETY 힐링 관광지를 소개하고, 2022년 세계유산 등재를 눈 앞에 두고 있는 가야고분군의 우수성을 대내외에 알리는 등 세계와 함께하는 고령의 문화·관광 정책을 홍보했다.

특히, 홍보관에서는 4차 산업혁명시대에 따른 AR, VR 기기를 활용한 고령관광 가상 체험존 운영, 대가야 고령에 대한 관광.문화, 역사 퀴즈 이벤트를 통한 고령의 대표 관광지인 대가야생활촌과 대가야박물관의 무료 숙박권·입장권 배부, 한국관광공사의 ‘가을 비대면 관광지 100선’에 선정된 다산 은행나무 포토존 운영, 고령에서 생산되는 각종 농·특산물 전시 등을 통해 박람회장을 찾은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코로나19 우려로 유튜브를 통한 사전 홍보 및 박람회장 현장에서 라이브 방송을 실시하는 등 코로나19 시대에 맞춘 다양하고 적극적인 홍보를 실시했다.

곽용환 군수는 “이번 명품대구경북박람회 우수자치단체 선정은 성공적인 방역을 통한 언택트 힐링 관광도시 고령, 대가야 역사·문화 컨텐츠를 보유한 역사도시 고령, 다양하고 우수한 농·특산물을 생산하는 선진농업 도시 고령 등이 박람회를 통해 알려지고, 시민들께서도 군의 우수성에 호응을 보내주신 결과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힐링 관광도시로서의 고령이 시민들의 휴식처가 될 수 있도록 군정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고령/신석균 기자

sgseo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