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웅 서울시의원, "재개발·재건축 사업 신속한 추진 이뤄져야"
정재웅 서울시의원, "재개발·재건축 사업 신속한 추진 이뤄져야"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1.06.23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진단 이후, 거래제한 조치예정 철회되어야
여의도 노후아파트 재건축 정비사업의 신속한 추진 주문
정재웅 의원 발언 모습(사진=서울시의회)
정재웅 의원 발언 모습(사진=서울시의회)

서울시의회 정재웅 의원은 23일 열린 제301회 정례회 제2차 운영위원회 회의에서 오세훈 시장 취임 이후 진전없는 재건축·재개발 추진에 대해 지적했다.

정 의원은 “오세훈 시장의 핵심 공약인 재개발·재건축 사업의 신속한 추진을 기대했다”며, “영등포구 관내 여의도 노후아파트 재건축 정비사업이 단 한 발짝도 나아가지 못하고 오히려 퇴보하는 게 아닌가라는 우려가 된다”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아울러 “이번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 개정 건의로, 안전진단을 통과한 단지에 대해 조합원 지위 양도가 금지된다. 착공까지 길게는 10년도 넘게 걸리는 기간 동안 자산이 동결됨을 의미한다”며 “이는 개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것으로 시대에 역행하는 조치”라고 비판했다.

마지막으로 정 의원은 “2030서울플랜의 3개 도심 중 하나인 여의도 지역의 아파트 재건축은 해당 주민들의 오랜 숙원과제”임을 다시 한 번 강조하면서, “집행부에서는 동 사업이 신속하게 정상 추진될 수 있도록 각별히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신아일보]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