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립합창단, 사랑장학재단에 장학금 기탁
진안군립합창단, 사랑장학재단에 장학금 기탁
  • 송정섭 기자
  • 승인 2021.06.22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들의 든든한 버팀목 되과자 정성을 모아 마련"
(사진=진안군)
(사진=진안군)

전북 진안군은 22일 진안군립합창단에서 진안사랑장학재단에 400만원의 장학금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지휘자 박영근 씨, 단무장 변성오 씨, 베이스파트장 탁선동 씨가 진안군립합창단원 대표로 참석했다.

진안군립합창단은 1996년 창단했으며 각기 직장을 가진 구성원들이 바쁜 일상 속에서도 꾸준히 연습을 가져 2019년까지 30회의 정기연주회를 여는 등 지역주민들에게 아름다운 하모니를 선사하고 있다.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해 지난해는 군민들과 뜻깊은 시간을 가지지 못해 합창단원들의 아쉬움이 컸었다.

박영근 지휘자는 “코로나19의 기승으로 군민들과 만나지는 못했지만, 단원 모두가 지역 학생들의 든든한 버팀목이 돼주기로 결정해 정성을 모아 후원금을 마련했다”며 “상황이 개선 되는대로 공연을 원하는 곳이라면 어디라도 찾아 음악봉사를 할 계획이니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전춘성 이사장은 “진안군립합창단은 정기연주회, 찾아가는 공연 등 군민들이 수준 높은 문화예술을 누리도록 기여하고 있어 감사한데 우리 아이들에게 희망을 선사해주셔서 깊은 감명을 받았다”며 “단원들께서 손수 마련해주신 기부금은 장학재단의 발전을 위해 소중하게 쓰도록 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swp207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