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K-RE100 참여기업 금융지원 업무협약
NH농협은행, K-RE100 참여기업 금융지원 업무협약
  • 안정훈 기자
  • 승인 2021.06.18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생에너지 전환 비율 따라 최대 0.3%p 금리우대
(왼쪽부터)김성훈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실장, 이상훈 소장,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 권준학 NH농협은행 은행장, 지준섭 농업·녹색 및 공공금융부문 부행장, 박광원 녹색금융사업단장이 18일 농협은행 본사에서 열린 K-RE100 금융지원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이 K-RE100 참여 대출 기업 중 재생에너지 전환 비율이 높은 기업에 금리우대를 제공키로 했다.

NH농협은행은 18일 서울시 중구의 NH농협은행 본사에서 한국에너지공단과 K-RE100 참여기업에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RE100은 기업이 사용하는 전력량의 100%를 2050년까지 태양광이나 풍력 등 재생에너지 전력으로 전환하겠다는 글로벌 캠페인이다. 국내에서는 한국에너지공단이 전담기관으로 K-RE100 제도를 도입해 추진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농협은행은 K-RE100에 참여하는 대출 기업에게 재생에너지 전환 비율에 따라 최대 0.3%p 금리 우대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양 기관은 향후 더 많은 기업들이 K-RE100 제도에 참여할 수 있도록 금융지원 정책과 기업참여 활성화 방안 등을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권준학 농협은행장은 "농협은행은 올해 RE100에 참여하면서 농협IT센터의 연간 전력사용량의 약30%를 재생에너지로 전환하는 등 에너지 절감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금번 업무협약으로 캠페인에 동참하는 기업들에게 다양한 금융지원을 통해 ESG선도은행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welcometo30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