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 대표 작목 ‘블루베리’ 본격 출하… 농가 소득 기대
장흥군 대표 작목 ‘블루베리’ 본격 출하… 농가 소득 기대
  • 박창현 기자
  • 승인 2021.06.07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장흥군)
(사진=장흥군)

전남 장흥군은 해다마 초여름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는 슈퍼 푸드인 장흥 블루베리 '베리품애(愛)'를 본격 출하한다고 7일 밝혔다.

블루베리는 노지 재배인 경우 6월부터 수확이 이뤄진다. 군은 시설하우스(10농가, 3.1ha) 무가온 재배로 수확 시기를 1개월 정도 앞당긴 5월 초부터 첫 출하를 시작한다.

시설하우스를 이용한 고당도 과실의 조기 출하 덕분에 소비자는 신선한 블루베리를 빨리 맛볼 수 있고, 농가는 더 높은 소득을 올릴 수 있다.

군은 블루베리를 2014년부터 대표 작목으로 선정하여 노지작물과원 스마트팜 실증연구 사업 지원, 조기수확 생산 기반 조성, 친환경 농자재 투입, 수확 후 일괄 처리 시스템 구축 등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블루베리 면적 18ha, 45농가(무농약 인증 22농가)를 육성하고 있다.

친환경 급식에 선정·납품되는 등 안전농산물의 명성과 신뢰를 차곡차곡 쌓아 전국 명품 친환경 블루베리 생산지로 자리매김 중이다.

장흥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친환경 인증 확대를 통한 안전한 농산물 생산 강화와 소비자 선호품종으로의 지속적인 품종 갱신을 통한 고품질 장흥 블루베리 생산으로 급변하는 소비 트렌드를 따라잡겠다”며 “장흥군 블루베리 '베리품애(愛)'의 진화는 현재 진행형이다”고 전했다.

ch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