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휴메딕스, 상장 후 첫 스톡옵션…총 48만7487주
휴온스·휴메딕스, 상장 후 첫 스톡옵션…총 48만7487주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1.06.04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사가 기준 약 266억원 규모, 1인당 평균 약 2900만원 상당
휴온스그룹 CI
휴온스그룹 CI

휴온스그룹이 임직원을 대상으로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 부여한다.

휴온스그룹은 지난 3일 열린 이사회에서 임직원 918명에게 스톡옵션 총 48만7487주를 신규 부여하기로 결의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스톡옵션은 휴온스, 휴메딕스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다. 휴온스와 휴메딕스 모두 상장 이후 첫 스톡옵션이다.

휴온스는 임직원 697명을 대상으로 30만2188주를, 휴메딕스는 임직원 221명을 대상으로 18만5299주를 각각 부여한다.

스톡옵션 행사가는 휴온스 6만6100원, 휴메딕스 3만5950원이다. 행사가격을 기준으로 환산하면 약 266억원 규모로 1인당 평균 약 2900만원 상당이다.

행사기간은 부여일 2년 뒤인 2023년 6월3일부터 2026년 6월2일까지다.

휴온스그룹은 앞서 올해 3월과 4월 휴온스바이오파마, 휴베나, 휴온스네이처, 휴온스메디컬 등 4개 비상장 계열사의 임직원 210명을 대상으로 54만6581주를 부여했다.

휴온스그룹 관계자는 “이번 스톡옵션 부여는 지금의 휴온스그룹을 일궈낸 임직원들에 대한 보상과 미래 동반성장을 위한 유대감 강화, 책임의식 고취, 애사심 제고 등을 위해 결정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스톡옵션 부여로 코로나19 러시아 백신 ‘스푸트니크V’ 위탁생산 등 전략 사업과 기존 주력 사업에서 임직원 모두가 적극적으로 임해 기업 가치를 끌어올리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휴온스그룹은 이번 스톡옵션에 포함되지 않은 입사 3개월 이내 임직원을 포함해 이후 신규 입사자를 대상으로도 내년 정기 주주총회에서 스톡옵션을 부여할 방침이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