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 과감한 규제완화로 증액투자 이끌어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 과감한 규제완화로 증액투자 이끌어
  • 김종윤 기자
  • 승인 2021.05.16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웅동 1종배후단지(물류센터)건축물 고도제한 40m→60m로 변경
동원로엑스냉장Ⅱ 최첨단 저온물류센터에 700억원 증액 투자
환담사진/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
환담사진/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은 동원산업과 미국 실버베이씨푸드사와 합작투자한 외국인투자기업인 동원로엑스냉장이 웅동배후단지에 최첨단 자동화 콜드체인 시스템을 갖춘 국내 최대 규모의 저온물류센터를 운영중이라고 16일 전했다.

또한 동원산업은 미국 인터오셔닉사와 합작투자해 웅동배후단지 1단계 4차에 동원로엑스냉장Ⅱ를 제2의 저온물류센터로 신축하여 2023년부터 운영할 계획이다.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이하 경자청)은 2020년 5월 28일 웅동배후단지 내 3개사(동원로엑스냉장Ⅱ, 액세스월드, 대우로지스틱스)와 투자 MOU를 체결하였으며, 입주기업 애로사항인 1종 배후단지(물류센터)의 고도제한인 높이 40m를 60m로 완화하기 위하여 관련기관과 지속적으로 협의하여 올해 2월 항만시설공사 실시계획, 도시관리계획이 변경되었다고 밝혔다.

웅동(1단계) 항만배후단지 도시관리계획(건축물에 대한 용도‧건폐율‧용적률 등에 관한결정도) 건축물 최대높이 60m로 변경(창원시 고시 제2021-51호, '21.2.26.)이다.

동원로엑스냉장Ⅱ는 건축물 높이 제한 완화로 8만 톤을 저장할 수 있는 저온물류센터를 건축하기 위하여 당초 500억원인 투자계획에서 140% 증가한 700억원을 투자하기로 결정하고 올해 6월 착공을 앞두고 있다.

동원로엑스냉장은 2017년 10월부터 운영하여 2020년 기준 매출액 168억원, 영업이익 50억원, 영업이익율 30% 라는 큰 성공을 거두었다. 동원로엑스냉장Ⅱ가 제2의 저온물류센터를 신축하게 되면 신선식품 인프라 부족 문제를 해결하고, 향후 56선석으로 확장되는 진해신항과 가덕도 신공항과 연계하여 급부상하고 있는 콜드체인 물류시장을 선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글로벌 콜드체인 시장은 매년 10%대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으며, 향후 2025년까지 연평균 성장률이 약 15%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중국, 일본, 인도, 베트남 등 아시아를 중심으로 콜드체인 시장이 급성장할 것으로 기대되며, 향후 부산항을 이용하는 물동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승철 청장은 동원로엑스냉장 최근배 대표를 만나 “동원의 증액투자로 콜드체인 고부가가치 및 신규 물동량 유치를 통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운영 중인 동원로엑스냉장과 올해 6월 착공하는 동원로엑스냉장Ⅱ가 글로벌 물류기업으로 성장하여 경자구역에 튼튼한 뿌리를 내릴 수 있도록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말하면서, “앞으로도 양질의 고용을 창출할 수 있는 우수 글로벌 물류·제조기업 투자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경남도/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