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올해도 벼 농작물 재해보험료 90% 지원
함평군, 올해도 벼 농작물 재해보험료 90% 지원
  • 이상휴 기자
  • 승인 2021.05.16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함평군)
(사진=함평군)

전남 함평군은 다음 달 25일까지 벼 농작물 재해보험을 지역농협을 통해 판매한다고 16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농가경영 안정과 안정적인 농업생산을 위한 농작물 재해보험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자연재해로 인한 농작물 피해로부터 경제적 손실 일부를 지원해주는 제도다.

군은 군수 공약에 따라 지난해부터 실시한 벼 농작물재해보험료 90% 지원을 올해도 이어간다.

지난해 농작물 재해보험료는 2019년 대비 농가수 30%, 가입면적 및 사업비 11%가 증가한 3715농가, 6084ha 면적에 약 30억원의 사업비가 지원됐다. 

군은 특히 올해 가입 목표 면적을 전년대비 509ha 증가한 6594ha로 설정하고 가입률 제고를 위해 현수막게시, 개인별 문자발송 등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가입대상은 벼 재배농업인(임차농 포함) 또는 농업법인이다.

또한, 고추, 고구마, 대파 등 농업 시설작물 67개 품목도 재배시기에 따라 가입이 가능하다. 보험가입을 희망하는 농업인은 지역농협 각 지점을 방문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지구촌 기상 이변에 따른 잦은 재해와 병해충 발생 증가로 농작물 피해가 가중되고 있다”면서 “예상치 못한 피해발생으로 인한 농가의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만큼 지역 농가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함평/이상휴 기자

inah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