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산불예방 숲 조성 사업' 마무리
구례군, '산불예방 숲 조성 사업' 마무리
  • 김영택 기자
  • 승인 2021.05.13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구례군)
(사진=구례군)

전남 구례군이 산불예방 숲가꾸리 사업을 마무리하고 체계적인 관리에 나섰다.

13일 군에 따르면 산불 취약지역인 지리산정원 주변 30㏊에 산불예방 숲 조성을 완료했다.

이번 산불예방 숲가꾸기 사업은 최근 산불로 인한 생활권 피해가 확대되고 대형화되는 추세에서 산불을 사전에 예방하고 피해 저감을 위한 숲 관리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올해 처음으로 실행한 사업이다.

특히, 군 광의‧산동면 일원은 서어나무 군락지 등을 밀도 높은 소나무 단순림이 둘러싸고 있어 산불에 취약한 환경으로 구조적 관리가 필요한 실정이다. 소나무 등 침엽수가 활엽수에 비해 수분 함량이 적고 송진과 같은 기름 성분이 더 많아 산불에 상대적으로 취약하기 때문이다.

군은 지면으로부터 높이 2m 이내의 가지를 제거하고, 숲 내 나무밀도를 조절하는 솎아베기 등을 실시해 나무 사이의 간격을 떨어뜨리는 등 적극적인 숲 가꾸기로 대형 산불을 예방할 계획이다.

나무의 밀도조절과 더불어 산불 발생 시 연료 역할을 할 수 있는 부산물 수집을 통해 산불에 강한 건강한 숲으로 조성해 구조적으로 안정된 산림을 만들고 산불로부터 탐방객들의 안전이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군은 산불예방 숲가꾸기 추진 중 발생한 벌채산물인 나뭇가지, 나뭇잎 등의 바이오매스는 전량 수집해 산불 및 산사태 피해를 사전에 예방하고 열병합 발전소 연료로 사용함으로써 신재생에너지 생산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김순호 군수는 “기존의 경제적 가치 중심의 숲 가꾸기 외에도 탄소 흡수원 기능을 높여 산림이 가지고 있는 공익기능이 최대한 발휘되는 숲을 조성하기 위해서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구례/김영택 기자

yt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