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CEO 산하 ESG위원회 신설…정책·전략·로드맵 수립
에쓰오일, CEO 산하 ESG위원회 신설…정책·전략·로드맵 수립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1.05.12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 분기 정례회의 열어 경영활동 평가·심의
서울 마포구 에쓰오일(S-OIL) 사옥 전경. [사진=에쓰오일]
서울 마포구 에쓰오일(S-OIL) 사옥 전경. [사진=에쓰오일]

에쓰오일(S-OIL)은 지속가능경영 강화를 위해 사내에 최고경영자(CEO) 산하 ESG(환경·사회·지배구조)위원회를 신설했다고 12일 밝혔다.

에쓰오일 ESG위원회는 ESG 분야의 기본 정책, 전략, 로드맵을 수립해 체계적으로 통합 관리한다.

ESG위원회 위원장은 전략관리총괄 사장이 맡는다. 위원은 경영전략본부장, 관리·대외부문장, 안전환경부문장, 공장혁신·조정부문장, 준법지원인 등이 참여해 총 7명으로 구성된다. ESG위원회는 매 분기마다 정례회의를 열어 ESG 경영활동에 대한 논의, 평가, 심의를 진행한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현장 부서까지 전사적으로 참여해 실효성을 높이고 유관 부서 간 유기적으로 협력해 내실 있게 추진하도록 CEO 산하의 사내 ESG위원회로 출범했다”며 “ESG위원회의 논의 내용을 이사회에 보고하도록 해 CEO의 책임경영을 강화했다”고 말했다.

이어 “ESG경영이 기업을 넘어 우리 사회의 지속가능한 성장에 기여하도록 글로벌 수준의 경영 투명성을 바탕으로 사회와 조화를 이루며 이해관계자의 기대사항을 경영활동에 충실히 반영하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