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영산업, 전분 가루로 '녹는 비닐' 개발
제영산업, 전분 가루로 '녹는 비닐' 개발
  • 송창범 기자
  • 승인 2021.05.10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는 비닐 원단 생산.[사진=제영산업]
녹는 비닐 원단 생산 장면.[사진=제영산업]

친환경 소재개발 전문기업 제영산업은 국내 최초로 물에 녹는 비닐 개발에 성공했다고 10일 밝혔다.

제영산업은 “타피오카에서 추출한 전분 분말을 활용해 생분해성 소재뿐만 아니라 물에 녹는 비닐을 동시에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고 설명했다.

물에 녹는 성질로 해양에서도 분해가 가능해 플라스틱 및 비닐 등으로 오염된 환경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전분을 활용한 소재는 비닐 뿐 아니라 산업용포장재. 포장랩 등 가정 및 산업용으로도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홍승회 제영산업 대표는 “오랜 기간 동안 노력해 상품화까지 성공 시켰다”며 “현재 해외인증을 준비중으로 기업들과 판매 협의중에 있다”고 말했다. 이어 “개발한 소재를 조금씩 변형 시키면 더 좋은 상품과 결과를 도출 할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했다.

[신아일보] 송창범 기자

kja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