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이락 '터닝메카드' 2520만개 판매…한국기록원 최고기록 도전
초이락 '터닝메카드' 2520만개 판매…한국기록원 최고기록 도전
  • 송창범 기자
  • 승인 2021.05.06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터닝메카드 시리즈.[사진=초이락]
터닝메카드 시리즈.[사진=초이락]

콘텐츠 전문기업 초이락컨텐츠컴퍼니는 베스트셀러 터닝메카드 시리즈로 국내 최다 애니메이션 시리즈 완구 판매 최고 기록 수립을 위해 한국기록원 인증에 공식 도전한다고 6일 밝혔다.

2015년 자체 기획, 기술로 출시한 터닝메카드는 세계 최초로 자동차완구가 카드를 들어 올리면서카드의 바닥면을 보여주며 로봇으로 변신하는 혁신적 트랜스포밍 메카니즘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모았다.

터닝메카드는 완구·캐릭터·애니메이션 시장을 성장시킨 업적을 평가받아 2016년 대통령상을 비롯해 각종 상을 수상했다.

한국기록원은 이번 인증을 위해 초이락컨텐츠컴퍼니측에 판매를 증명할 수 있는 공정증서와 전문가가 작성한 판매 실적보고서, 미디어 기록 공고자료, 기록도전 개요서 등 기록 입증자료를 요청한 상태이다.

터닝메카드는 2015년 1월1일부터 2017년 12월31일까지 3년 동안 완구 2519만8404개가 판매됐다. 이 기간 동안 판매된 터닝메카드를 길이(단품 기준 개당 20㎝)로 환산하면 약 5040km로 에베레스트(8848m)산을 285회 왕복할 수 있는 수치다.

초이락컨텐츠컴퍼니 관계자는 “터닝메카드가 KRI한국기록원으로부터 최다 완구 판매 기록을 인증 받는다면 우리나라 콘텐츠 및 완구산업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는 것”이라며 “터닝메카드는 지난해 말 글로벌 완구업체인 스핀마스터를 상대로 모든 국제 특허 분쟁에서 승소하며 독창성과 기술력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상태”라고 말했다.

한편 KRI한국기록원은 국내 우수 기록을 공식 인증하고 미국 World Record Committee (WRC/세계기록위원회)를 포함한 해외 인증업체에 인증 심의를 요청하는 최고기록 인증 전문기관이다.

kja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