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미니태양광 발전시설 지원 사업’ 전개
안산시, ‘미니태양광 발전시설 지원 사업’ 전개
  • 문인호 기자
  • 승인 2021.04.22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호수마을풍림아이원아파트와 협약

경기도 안산시는 22일 미니태양광 보급 확대를 위해 ‘미니태양광 발전시설 지원 사업 업무 협약식’을 열고 관련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시청 제1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은 지속가능한 에너지 확보와 재생에너지에 대한 시민의식을 높이기 위해 마련했으며, 윤화섭 시장과 양성습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협동조합) 이사장, 조혜수 호수마을풍림아이원아파트(호수마을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 회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협동조합은 호수마을 아파트에 미니태양광 100기 설치 및 유지관리를 지원하고 탄소에너지 절감 데이터를 확보한다.

호수마을 아파트는 설치장소 제공 및 재생에너지 전환과 확대 보급 등을 위한 주민 참여 협조를 맡기로 했으며, 시는 관련 교육 및 시민참여 활동을 지원한다.

미니태양광 1기가 설치된 가정은 연간 4만4000원에서 최대 13만6000원의 전기요금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며, 이에 따라 호수마을 아파트는 모두 440만원에서 1360만원의 전기요금 절감 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윤화섭 시장은 “탄소중립(Net Zero) 실현을 위해 시민들과 적극 소통하며,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에너지 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추진해 전국 최고의 에너지 자립도시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13년부터 신재생 에너지 확대 보급 및 실생활 속 에너지 절약실천을 위해 ‘1가구 1발전소 보급 운동의 일환’으로 1200여 가구에 총 348㎾w에 해당하는 미니태양광 발전시설 설치를 지원하는 등 에너지 자립 기반 마련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신아일보] 안산/문인호 기자

mih2580@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