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고품질 쌀 생산' 풍년기원 첫 모내기 실시
영암군, '고품질 쌀 생산' 풍년기원 첫 모내기 실시
  • 최정철 기자
  • 승인 2021.04.22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암군)
(사진=영암군)

전남 영암군에서 22일 첫 모내기가 실시됐다. 

군에 따르면 이날 덕진면 금강들녘 서윤호 씨(53세)의 논 0.9ha에서 첫 모내기를 실시했다. 첫 모내기를 시작으로 5월 중순부터 본격적인 모내기가 이뤄져 6월 중하순께에 완료될 전망이다.

첫 모내기 품종인 “진옥(진부53호)” 은 밥맛이 좋아 밥쌀용으로 사용되며 내랭성이 강하고 도열병 저항성이 강한 고품질의 조생종 품종으로 3일 파종해 20일간의 육묘기간을 거쳐 모내기를 실시하게 됐다.

이날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아래 모내기 현장을 방문한 전동평 영암군수는 직접 모내기 시연을 하고 농민들과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전동평 영암군수는 “이번 모내기를 시작으로 올 한해도 풍년 농사가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을 위해 육묘용 상토 및 제초용 우렁이 지원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소비자가 안심하고 찾는 고품질 영암쌀 생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jccho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