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마을이장 273명 코로나19 선제적 전수 검사
함평군, 마을이장 273명 코로나19 선제적 전수 검사
  • 이상휴 기자
  • 승인 2021.04.22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함평군)
(사진=함평군)

전남 함평군이 21일부터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선제적 대응으로 관내 273리 이장단에 대해 코로나19 전수조사를 실시 중이라고 22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최근 인근 광주‧전남 지역의 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가 급증함에 따라 평소 대민접촉과 관공서 출입이 많은 이장단의 선제 전수검사를 결정했다.

현재 진행 중인 75세 이상 어르신 백신 접종에 접종동의서 징구, 접종 후 모니터링 등 이장단의 역할이 많아지면서 혹시 모를 감염의 위험을 차단하기 위해서다.

이에 따라 9개 읍면 소속 273명의 이장들은 읍면별로 마련된 임시 검체 채취 초소에서 21일부터 27일까지 7일간 선제검사를 받게 된다.

군은 이번 선제검사를 통해 무증상 확진자를 조기에 발견하고 집단발생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명희 보건소장은 “최근 인접 시군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해 지역사회 감염 확산의 우려가 크다”면서 “이번 선제검사에 이장님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sh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