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일본산 수산물 불법유통 특별단속 실시
동해해경, 일본산 수산물 불법유통 특별단속 실시
  • 이중성 기자
  • 승인 2021.04.19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日 원전 오염수 해상배출 결정으로 국민불안 해소를 위한 특별단속 실시
 

동해해양경찰서는 日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으로 국민들의 불안 해소를 위해 일본산 수산물 원산지표시 위반 행위에 대한 특별단속을 연중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주요 단속 대상은 △일본산 수산물을 국내산 등으로 원산지를 둔갑 유통하거나 판매하는 행위 △중국, 러시아 등 제3국 수산물을 일본산 수산물과 혼합 판매하는 행위 등이다.

단속과정에서 일본산 수산물 주요 수입·유통·판매업체를 파악하여 해수부(수산물품질관리원), 식약처,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합동단속을 실시할 예정이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최근 日 원전 오염수 해양방출 관련 수산업계 규탄 시위, 집회 예정 등 국민들의 불안감이 높은 시기인 만큼 원산지거짓표시 일본산 수산물 판매 불법행위를 근절하여, 불안감을 해소 하겠다”고 강조했다.

[신아일보] 이중성 기자

lee119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