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 도견장 불법행위 단속 강화
춘천, 도견장 불법행위 단속 강화
  • 조덕경 기자
  • 승인 2021.04.16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시, 최근 관내 도견장 불법행위 적발…과태료 부과 등 행정조치 예정
(사진제공=춘천시)
(사진=춘천시)

강원도 춘천시가 도견장 불법행위 단속 강화에 나선다. 

16일 시에 따르면 지난 14일 낮 12시 춘천 관내 A 도견장에 대한 불법행위가 신고됐다. 신고 내용을 살펴보면 해당 도견장은 '동물보호법 9조' 등의 위반이 확인됐다.

이에 따라 시는 과태료 부과 및 기타 행정조치를 하는 한편 관련 부서와 함께 A도견장을 대상으로 현장 합동 점검을 할 방침이다.

시는 향후 재발 방지를 위해 동물보호 단체와 지속적인 예찰을 할 계획이다.

현재 시는 반려동물 메카도시로의 도약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 중이다. 올해 예산을 편성해 도견장을 대상으로 폐업과 업종변경을 유도하고 있다.

앞으로도 시는 동물보호와 복지정책에 반하는 지역 내 도견장의 불법도살을 뿌리뽑고 지속되는 민원 해소를 위해 엄정 대응할 방침이다.

반려동물 동행과 최지현 과장은 “춘천시는 남산면 일대를 반려동물 동행 특화지역 조성해 관광, 숙박, 음식점 등을 갖추고 있는 명실상부 전국 최고의 반려동물 동행 도시”라며 “앞으로도 이에 걸맞게 도견장 동물학대를 방지하고 반려동물 복지 구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조덕경 기자

jogi4448@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