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 사과, 지역 농·특산물 '8대 명품' 선정
횡성 사과, 지역 농·특산물 '8대 명품' 선정
  • 김정호 기자
  • 승인 2021.04.15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횡성군은 지난 2015년부터 육성해 왔던 횡성 7대 명품(한우, 더덕, 안흥찐빵, 어사진미, 토마토, 절임배추, 잡곡)과 더불어 기후 변화 등 농산물 생산환경 변화에 발맞춰 성장잠재력이 유망한 '횡성 사과'를 추가해 횡성 8대 명품을 확대‧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기후변화로 인해 강원도가 사과 재배의 적지로 부상하고 있다.

군에서도 해마다 재배 면적이 7~8ha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어, 횡성 사과를 더욱 체계적으로 육성할 필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군은 지난 1월부터 군민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와 각계의 의견 수렴을 거쳐 이 같은 내용을 최종 결정했다. 

한편 군은 이번 확대와 함께 횡성 8대 명품에 대한 디자인 리뉴얼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계기로 농‧특산물 브랜드 홍보 마케팅도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장신상 군수는 “횡성 8대 명품 확대‧선정을 계기로 우리 군 농‧특산물 전반에 걸쳐 보다 체계적인 브랜드 육성 관리와 홍보 마케팅을 추진,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전력을 다해 나가겠다"며 "아울러 횡성 농‧특산물에 대한 소비자들의 많은 관심과 애용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신아일보] 횡성/김정호 기자

jh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