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 2000억원 규모 ESG채권 대표 주관
SK증권, 2000억원 규모 ESG채권 대표 주관
  • 홍민영 기자
  • 승인 2021.04.14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재생에너지 관련 중소기업 금융지원 활용
서울 여의도 SK증권 사옥. (사진=신아일보DB)
서울 여의도 SK증권 사옥. (사진=신아일보DB)

SK증권이 2000억원 규모의 IBK캐피탈 ESG채권(지속가능채권) 발행에 대표 주관사로 참여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채권은 △2년 2개월 만기 500억원 △2년 11개월 만기 1000억원 △5년 만기 300억원 △7년 만기 200억원 등 총 2000억원 규모로 발행됐다. 모집된 자금은 신재생에너지 및 에너지효율 향상 관련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과 투자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SK증권은 2019년 우리카드 ESG채권 발행을 시작으로 여전채 ESG시장에서 1조200억원 규모의 대표 주관을 맡았다.

SK증권 관계자는 "이번 채권은 IBK캐피탈이 발행하는 첫 ESG채권으로 최근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에 힘입어 민평금리 대비 낮은 금리로 조달에 성공했다"며 "앞으로도 SK증권은 녹색금융사업을 신성장 동력으로 삼아 ESG금융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hong9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